2010년 8월 12일 목요일

#100812 앙드레김 선생님 별세, 고인 명복을 빕니다.


















아직도 갈 길이 많이 남으셨다고했던 앙드레김 선생님께서 오늘, 하늘의 큰 별이 되셨다.

휴일이 싫다고하셨던,

시간을 아끼고 아끼셨던 앙드레김 선생님,



조용히 끊임 없이 다른 사람들에게 봉사하셨던 모습이 아직도 기억에 남는다.

모교에대한 사랑도,

여러 자선 행사도,,,,



아마 나 뿐만 아니라,

한국 사람, 그리고 앙드레김 선생님을 아는 분들의 가슴속에 남아 살아 계실 것이다.

그동안 정말 고생하셨습니다.!

댓글 없음 :

댓글 쓰기